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충청권
금산산림문화타운 겨울 프로그램 인기
[시민일보]올해 방문객 10만여명, 오감만족 숲체험프로그램 참여자 1만5500여명으로 휴양객들의 사랑을 한 몸에 받았던 충남 금산산림문화타운이 올 겨울철 특별한 추억여행을 즐길 손님맞이가 한창이다.
 
지난 해까지 진입로 구간내 고갯길 안전사고 발생위험으로 겨울철 휴장해 아쉬움이 많았으나, 대둔산~운주 신복마을~운선컨트리클럽~건천리~산림문화타운까지 우회 진입로가 개통돼 겨울철에도 안전하게 찾아갈 수 있게 됐다. 
 
기존 물놀이장 3곳을 개조한 썰매장이 개설돼 안전하고 신나게 썰매타기와 팽이치기 놀이 체험도 가능하다.
산림문화타운 직원들이 직접 제작한 썰매는 가족용, 애인용, 어린이용, 노약자 및 장애인용 등 다양한 모양과 기능으로 취향에 맞게 골라 타는 재미도 쏠쏠하다. 썰매 체험은 산림문화타운 입장객들은 무료 이용할 수 있다. 
 
덤으로 눈덮인 숲에서의 숲해설, 전시관내 4D입체영화 ‘파랑이의 푸른숲’ 관람, 곤충체험장 등 체험활동과 공작교실(나무목걸이, 벽시계 만들기) 등도 운영돼 온 가족이 겨울철 추억 만들기에 안성맞춤이다.
 
자세한 사항은 금산산림문화타운 홈페이지(http://forestown.geumsan.go.kr)나 전화(041-750-3435)로 문의가능하며, 모든 프로그램은 사전예약 후 참여 할 수 있다.
 
충남 황선동 기자hsd@siminilbo.co.kr
 

주정환  

<저작권자 © 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주정환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HOT 연예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