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4.13 총선
4.13총선때 경찰 60% 투입
  • 이대우 기자
  • 승인 2016.04.11 18:18
  • 입력 2016.04.11 18:18
  • 댓글 0
경찰청, 갑호비상 발령
투·개표 현장에 배치


[시민일보=이대우 기자]경찰청이 4.13 국회의원 선거 투표일 당일 전체 경찰력의 약 60%에 달하는 경찰 인력을 투·개표 현장에 배치한다.

경찰청은 11일 국회의원 투표일에 최상위 비상령인 '갑호비상' 체제로 선거관리에 나선다며 이같이 밝혔다.

갑호비상 체제에서는 경찰관들의 연가가 중지되고 모든 지휘관과 참모는 소속 관서에서 정착 근무해야 한다.

경찰은 이날 오전 6시부터 개표 종료 시점까지 갑호비상 근무를 유지하고, 경찰인력 8만4995명을 전국 투·개표 현장에 투입한다. 이는 전체 경찰인력의 60%에 달하는 숫자다.

경찰은 전국 투표소 1만3837곳에 순찰차량을 배치하거나 매시간 순찰할 예정이다. 또한 투표소 내에서 문제가 발생해 선거관리위원회 요청이 있으면 즉각 현장에 출동하게 된다.

아울러 투표가 끝나고 투표함을 개표소로 옮길 때 노선마다 무장 경찰관 2명을 배치해 선관위 직원과 함께 호송한다.

전국 개표소 253곳에도 경찰관이 60여명씩 배치되고, 관할 경찰서장은 개표가 끝날 때까지 현장에서 상황을 지휘한다.

이대우 기자  nice@siminilbo.co.kr

<저작권자 © 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HOT 연예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