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캐나다 2-0 승리 '우즈베키스탄전 희망 걸어도 될까'

서문영 / 기사승인 : 2016-11-12 10:29:3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사진=네이버 스포츠
대한민국 축구가 다시 회생하는 조짐이다.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이 지난 11일 금요일 오후 8시 천안 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캐나다 A대표팀과 평가전에서 2-0으로 승리했다.

지난 달 이란 원정에서 0-1의 패배, 월드컵 예선에서 기대 이하의 성적을 거둬 침체된 대표팀 분위기를 살린 경기였다.특히 우즈베키스탄전에 대한 전망 역시 밝게 전망케 했다.

이번 경기를 통해 활약한 포지션은 지난 몇 개월간 논란의 중심에 있었던 좌측 풀백이다. 현재 한국 대표팀의 가장 큰 문제로 대두된 좌측 풀백에는 박주호와 윤성영이 소집됐다. 두 선수는 슈틸리케 감독이 예고한 대로 캐나다 전에서 45분씩을 뛰었다.

윤석영은 이번 경기에서 수비에 능숙히 대처했으며 상대의 압박에서 한두번의 터치를 통해 기회를 만드는 능력을 보여줬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