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터널' 결방, 시청자들 뿔났다..."공식사과하길" "연속은 너무 심하다" 볼멘소리 잇따라

서문영 / 기사승인 : 2017-05-07 11:14:1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사진=OCN '터널' 포스터
OCN 주말드라마 '터널'이 결방되면서 높은 인기만큼 시청자들의 볼멘소리 역시 뜨겁다.

'터널' 제작진은 더 나은 후반부 완성도를 위해 6, 7일 방송 예정이었던 14회와 15회 결방을 결정했다.

시청자들은 "오늘도 결방하는 것은 너무하다. 다음주까지 어떻게 기다릴까"라며 아쉬움을 표했다.

또 어떤 시청자들은 "요즘 드라마 중 겨우 하나 볼 작품 찾았는데 결방이라니 많은 사람들이 기다리고 있는 만큼 후반부 재미있길 바란다"고 첨언했다.

한 극성 시청자는 "이틀 연속 결방은 심했다. 공식사과하라"고 말하기도 했다.

한편 OCN 측은 "황금연휴에다 후반부 그려질 중요 신들을 집중력 있게 촬영하기 위해 6, 7일 휴방을 결정했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