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남구, 미추홀에서 비류 찾기 프로그램 운영

문찬식 기자 / mcs@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17-10-24 13:31:1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인천=문찬식 기자] 인천 남구가 문학산에서 백제의 역사와 비류왕을 만나는 미션 프로그램을 수행할 가족을 모집한다.

구는 오는 11월11일 문학산에서 ‘미추홀에서 비류 찾기’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24일 밝혔다.

미추홀에서 비류 찾기는 '2017년 문화재청 생생문화재 사업'의 일환으로 비류 건국신화를 모티브로 개발된 가족단위 스토리텔링식 트레킹 프로그램이다.

가족단위로 선착순 40명을 모집하며, 참여 희망자는 인터넷 공식 카페를 통해 신청하면 되고 참가비는 무료다.

참가자들은 프로그램을 통해 문학산 정상까지 트레킹을 즐기며 비류백제, 미추홀, 문학산에 얽힌 이야기 미션을 수행하게 된다.

백제인 표식 만들기, 임금님 용안 그리기 등 포스트별 미션을 수행하다 보면 삼호현을 거쳐 정상에 도착하게 된다. 삼호현은 백제시대 중국으로 떠나는 사신들과 이별할 때 가족들이 그리움을 달래며 사신의 이름을 3번 불렀다고 해서 붙여진 이름이다.

문학산 정상에서는 창작 인형극을 보며 백제 건국신화에 등장하는 비류와 온조에 대한 이야기를 접하고, 인천시 기념물 제1호인 문학산성의 전경도 관람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구청 문화예술과 또는 한국문화유산연구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