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방송
'돈꽃' 박세영-장승조, 붉은 악마 응원키스 눈길 "눈이 호강"
  • 서문영 기자
  • 승인 2018.01.14 18:54
  • 입력 2018.01.14 18:54
  • 댓글 0
   
▲ (사진=MBC 제공)
'돈꽃'에 출연 중인 박세영과 장승조의 키스신이 새삼 화제다.

14일 주요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에 '돈꽃'이 올랐다. 이와 관련해 MBC 토요드라마 '돈꽃'에 출연 중인 박세영과 장승조의 지난 키스신이 다시 주목받고 있다. 이 키스신은 '돈꽃' 3~4회 방송을 앞두고 공개됐다.

사진 속 배경은 2002년 한일월드컵의 응원전을 재연한 한 건물의 옥상. 박세영과 장승조가 붉은악마 티셔츠를 입고 응원 데이트를 즐기는 모습이 담겼다. 

이날 응원전은 박세영이 장승조를 위해 ‘어게인 2002’를 선물한 것. 응원 데이트의 마무리는 달달한 입맞춤이었다. 두 사람은 서로를 뜨겁게 바라보다가 애틋한 키스를 나눴다. 월드컵 응원보다 더 뜨겁고 열정적인 애정이 느껴졌다. 

비주얼 케미스트리도 남달랐다. 박세영과 장승조는 실제 연인처럼 다른 듯 닮은 달달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캐릭터 소화력도 돋보였다. 박세영은 사랑스럽고 따뜻한 나모현 그 자체였다. 장승조도 위태롭지만 매력적인 재벌3세 장부천 역으로 모성애를 자극했다. 

'돈꽃'은 밑바닥 인생에서 대기업(청아그룹)의 권력을 거머쥐게 되는 주인공 강필주(장혁 분)를 중심으로 인간 군상의 욕망과 사랑을 그린 작품으로 박세영은 강필주의 첫사랑 나모현, 장승조는 강필주의 베스트프렌즈이자 주인인 장부천 역을 맡았다. 두 사람은 3회 방송에서 강필주의 시나리오대로 완벽한 커플이 됐다.

한편 MBC 토요드라마 '돈꽃'은 오는 매주 토요일 오후 8시 45분에 방송된다.

서문영 기자  issue@siminilbo.co.kr

<저작권자 © 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문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HOT 연예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