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사건/사고
"왜 무시해" 편의점 직원 죽이려 한 50대 男 체포
  • 문찬식 기자
  • 승인 2018.03.13 17:53
  • 입력 2018.03.13 17:53
  • 댓글 0

[인천=문찬식 기자]인천 연수경찰서는 자신을 무시한다고 편의점 직원을 살해하려 한 A씨(52)를 살인미수 혐의로 긴급체포했다고 13일 밝혔다.

A씨는 이날 오전 1시30분께 연수구의 한 편의점에서 점원 B씨(36)의 손목 등을 수차례 흉기로 찔러 살해하려 했다는 혐의를 받는다.

당시 A씨는 술에 취한 채 편의점에 들어가 라면을 고른 뒤 계산대로 향했지만 B씨가 물품을 정리하면서 계산을 바로 해 주지 못하자 화가나 편의점을 그냥 나왔다.

그러나 그는 자신의 주거지에서 흉기를 들고 편의점에 다시 들어가 B씨를 위협한 것으로 알려졌다.

B씨는 손목을 심하게 다쳐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받고 있으나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상태인 것으로 전해졌다.

출동한 경찰은 현장 인근 주차장에서 A씨를 긴급체포했다.

경찰 관계자는 “A씨와 B씨는 평소에도 다툼을 벌여 서로를 경찰에 신고하는 등 사이가 좋지 않았다”며 “폐쇄회로(CC)TV 영상을 확보해 정확한 경위를 파악하고 있다”고 말했다.

문찬식 기자  mcs@siminilbo.co.kr

<저작권자 © 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찬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HOT 연예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