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연예가소식
추자현 보도 논란, 팩트체크가 산모 건강보다 먼저? "결과를 기다릴 필요가 있는데..."
  • 서문영 기자
  • 승인 2018.06.10 17:14
  • 입력 2018.06.10 17:14
  • 댓글 0
   
▲ (사진=추자현 웨이보)
추자현의 의식불명 기사에 대한 언론사의 태도에 누리꾼들이 비판을 하고 있다.

스포츠경향은 10일 추자현의 의식불명을 단독 보도했고, 이에 대해 추자현의 소속사 측은 사실이 아니라고 입장을 밝혔다. 그러자 스포츠경향은 소속사 측에 병원 방문 등 팩트체크를 요구했고, 소속사 측은 이를 거절했다고 보도했다.

스포츠경향은 소속사 측이 팩트체크를 거절했다는 내용을 '단독'이라는 타이틀을 달아 보도했다. 기사의 내용을 보면 소속사가 사실을 숨기고, 언론사의 취재를 강하게 막는다는 인상이다.

누리꾼들은 "생명의 탄생과 축복이 넘쳐야하는 가정에 이런 상황은 인간에 대한 예의는 아닙니다(cabl****)" "기사 수정을 위해서는 사실 확인이 필수니까 병원에 가게 해달라면거 왜 사실 확인 없이 처음에 기사를 썼는지?(lind****)"라고 비판했다.

최성진 대중문화평론가는 "출산 후 회복 속도가 더딘 상황에서는 출산한 본인은 물론 가족들도 굉장히 민감한 상황이다. 이럴 때는 차분하게 기다릴 필요가 있다"고 설명했다.

서문영 기자  issue@siminilbo.co.kr

<저작권자 © 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문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HOT 연예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