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복지
강남구립 강남구노인통합지원센터, '독거어르신 폭염나기 프로젝트 실시'
  • 이대우 기자
  • 승인 2018.08.09 17:26
  • 입력 2018.08.09 17:26
  • 댓글 0
[시민일보=
   
 이대우 기자]연일 기록적인 폭염이 지속됨에 따라 서울 강남구노인통합지원센터가 최근 강남구와 국민건강보험공단 강남서부지사와 함께 ‘독거어르신 폭염나기 프로젝트’를 실시했다.
 
이번 프로젝트는 무더위쉼터운영 및 냉방용품 지원 등을 통하여 지역 내 어르신들의 혹서기 안전확보를 위해 실시되는 것으로, 자원봉사활동과 직원들에 의하여 제작된 응급폭염키트를 강남구 내 900여가구의 홀몸노인에게 담당 사회복지사들과 홀몸노인생활관리사들이 전달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또 응급폭염키트 전달과 함께 독거어르신의 안전관리 및 교육도 추가로 실시했다.
 
응급폭염키트는 쿨수건, 온열방지패치, 탈수예방을 위한 이온음료 및 물 등으로 구성됐다.
 
국민건강보험공단 강남서부지사 최형열 지사장은 “독거어르신을 만나서 직접 전달하지는 못하지만 이 작은 정성을 통해 지역 내 독거어르신이 폭염을 견디는데 큰 힘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강남구청 고시환 노인복지과장은 “계속되는 폭염에 독거어르신들의 안전을 위하여 민·관이 협력하여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라면서 “힘들어하고 있는 독거어르신을 위한 지역사회의 관심과 도움이 더욱 더 필요한 시기인 만큼 본 프로젝트를 통해 독거어르신을 향한 관심을 이끌어 낼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대우 기자  nice@siminilbo.co.kr

<저작권자 © 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HOT 연예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