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축구
한국, 베트남 물리치고 2대회 연속 金사냥 돌격... "이승우 저력과시" 다음 상대는 누구?
  • 서문영 기자
  • 승인 2018.08.29 20:31
  • 입력 2018.08.29 20:31
  • 댓글 0
   
▲ (사진=대한축구협회 사진자료)
한국 축구가 베트남을 물리치고 아시안게임 결승전에 올랐다.

29일 인도네시아 보고르의 파칸사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아시안게임 남자축구 한국과 베트남의 4강전 경기에서 한국은 이승우의 멀티골에 힘입어 베트남에 3대 1 승리를 거뒀다.

전 경기에서 연장전 승부를 치른 두 팀이었지만 한국의 의지가 더 강했다. 경기 시작 7분만에 '한국 축구의 미래'로 불리는 이승우가 선제골을 성공시켰다. 이승우는 지친 베트남 선수들을 압도하는 기량을 과시했다.

1골로는 부족하다는 생각이 들무렵 황의조가 전반 28분에 추가골을 성공시켰다. 황의조는 손흥민의 도움을 받아 골을 기록하며 물오른 골 감각을 이어갔다. 이번 아시안게임에서 발견한 황의조-손흥민 콤비가 빛을 발하는 순간이었다.

후반전에 들어와 10분에 이승우가 또다시 골을 성공시키면서 점수차는 3대 0으로 벌어졌다. 하지만 베트남은 물러서지 않았다. 후반 24분 베트남의 쩐민부옹이 골을 터뜨리며 추격을 시작했다.

하지만 경기는 3대 1로 끝났다. 전 경기에서 연장 승부를 펼치고 한국보다 4시간을 덜 쉰 베트남이 만회골을 넣기에는 역부족이었다. 하지만 두 팀 모두 명승부를 펼치며 관중들의 박수를 받았다.

한국 축구는 지난 대회에 이어 2대회 연속 금메달 사냥에 나선다. 2018 러시아 월드컵에서 자존심을 구긴 한국 축구가 이번 아시안게임에서 자존심을 회복할 수 있을지 결과가 주목된다.

서문영 기자  issue@siminilbo.co.kr

<저작권자 © 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문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HOT 연예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