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조직위,“세계 수영 동호인들의 최고 축제 되도록 준비”

정찬남 기자 / 기사승인 : 2018-09-03 11:19:3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유럽 마스터즈위원회 회의서 각 국 대표 등에 관심·참여 요청...조직위, 항공·숙박·교통·관광 연계한 패키지 상품 등 개발 계획...홍보관 1천명 방문 인기 반영…‘맞춤형 홍보대사 프로그램’도 [광주=정찬남 기자]
▲ 조직위 조영택 사무총장(사진 중앙)은 지난 1일(현지시간)‘2018유럽수영연합(LEN, League European de Natation) 마스터즈선수권대회’가 열리고 있는 슬로베니아 크란에서 영국과 러시아·핀란드·폴란드·체코 등 각 국 연맹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유럽수영연합 마스터즈위원회 회의에서 “볼거리·즐길거리·먹을거리가 다양하고 풍부한 광주는 대한민국의 대표적 민주·인권·평화도시이자, 아시아문화중심도시”라며 이 같이 말했다.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조직위원회(위원장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이하‘조직위’)는 유럽 마스터즈 수영연맹 각 국 대표들에게“내년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일정에 맞춰 항공·숙박·교통·관광 등을 연계한 패키지 상품을 개발해 광주대회를 전 세계 마스터즈 수영 동호인들의 축제의 장으로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며 적극적인 지원과 협력을 요청했다.

조직위 조영택 사무총장은 지난 1일(현지시간)‘2018유럽수영연합(LEN, League European de Natation) 마스터즈선수권대회’가 열리고 있는 슬로베니아 크란에서 영국과 러시아·핀란드·폴란드·체코 등 각 국 연맹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유럽수영연합 마스터즈위원회 회의에서 “볼거리·즐길거리·먹을거리가 다양하고 풍부한 광주는 대한민국의 대표적 민주·인권·평화도시이자, 아시아문화중심도시”라며 이 같이 말했다.

조영택 사무총장은“그 동안 전 세계 마스터즈 수영동호인들이 광주대회에 최대한 많이 참가할 수 있도록 아시아(제1회 아시아 마스터즈수영선수권대회), 아메리카(2018팬아메리칸마스터즈수영선수권대회) 등 각 대륙의 대표적 마스터즈수영대회에 참가해 광주를 알리고 있다”며“내년 대회가 흥행은 물론 참가한 수영동호인들의 만족도를 높일 수 있도록 국가대표들이 참가하는 세계수영선수권대회 수준으로 준비할 방침”이라고 강조했다.

조직위는 특히 이달 1일부터 3일까지 유럽수영연합 마스터즈선수권대회에 참여해 유럽수영연합 집행부 및 국가 별 수영연맹·마스터즈연맹 대표들과 잇따라 만나 내년 광주대회 개최와 관련한 준비 상황 등을 소개한 뒤 광주마스터즈선수권대회에 유럽의 많은 수영 동호인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협조를 당부했다.

울리케 우바니악 독일 마스터즈연맹 회장과 알린 미셀렛 프랑스 마스터즈연맹 회장 겸 프랑스 수영연맹 부회장, 베리티 도비 영국 마스터즈위원회 의장, 얀 노보트니 체코수영연맹 사무총장 겸 LEN 마스터즈 기술위원, 헬렌 하스 덴마크 마스터즈위원회 회장, 로브 하노우 네덜란드 수영연맹, 팀 파닉 슬로베니아 대회조직위원장, 안드래스 사칵스 부다페스트돌고래 클럽 회장 등이다.

유럽수영연합이 주관하는 마스터즈대회는 경영·다이빙·수구·아티스틱수영·오픈워터수영 등 5개 종목에 총 5천여 명의 선수들이 참가한 가운데 지난 8월 26일부터 이달9월 9일까지 15일 간의 일정으로 슬로베니아 크란에서 열리고 있다.

특히 조직위는 지난 1일부터 3일까지 경영·수구 경기 및 시상식 등이 열리는 크란 올림픽수영장에 홍보부스를 설치해 광주·수영대회 홍보영상 상영 및 리플릿·기념품 등을 나눠주며, 내년 광주대회 개최와 관련한 준비 상황과 주변 관광지, 대표적 먹을거리, 교통·숙박 정보 등을 소개했다.

광주 홍보관은 사흘간 총 1천여 명이 찾을 정도로 대회 참가 선수들과 관람객들로부터 인기를 끌었다. 마스터즈 수영 동호인들은 인천공항에서 광주까지의 교통 및 연계 수송 방안과 숙박 상황 및 가격, 먹을거리와 볼거리, 체험 프로그램 등 관광 분야에 많은 관심을 나타냈다.

어린 나이에 한국에서 독일로 입양됐다고 자신을 소개한 미리엄 레인들(57·여·독일)씨는“광주에서 세계수영선수권대회가 열린다는 게 무척 자랑스럽다”며“가능하다면 내년 광주수영선수권대회에 자원봉사자로 참여하는 등 대회 운영에 도움이 되고 싶다.”고 말했다.

조직위는 또한 핵심 타깃 층인 수영 동호인들을 대상으로 한 맞춤형 홍보 전략인‘마스터즈 홍보대사 프로그램(peer to peer program)’운영을 위해 국제 마스터즈대회에 활발하게 참여하고 있는 선수·코치 및 각 나라 연맹 대표들과 잇따라 면담을 갖고 협력 방안 등을 논의했다.

수영인구가 많은 유럽과 아메리카, 아시아 등을 중심으로 총 30명으로 구성될 마스터즈 홍보대사들은 페이스북·인스타그램·트위터 등 소셜미디어(Social Media)와 이메일 및 동호인 미팅, 인쇄물 배포 등 온·오프라인을 통해 광주대회 관련 정보를 제공하는 한편 마스터즈 동호인들의 의견과 반응 등을 조직위에 전달하는 역할을 맡게 된다.

조영택 사무총장은“그간 아시아·아메리카·유럽마스터즈연맹 및 수영 동호회 대표들과 만나 나눴던 다양한 의견과 아이디어들을 반영한 계획들을 구체화할 예정”이라며“전 세계에서 많은 수영 동호인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국제수영연맹(FINA) 및 개최도시인 광주시 등과 함께 철저하게 준비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는 2019년 7월 12일부터 28일까지(17일간) 2019광주세계마스터즈수영선수권대회는 8월 5일부터 18일까지(14일간) 200여 개국 1만5000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개최된다. 경영·다이빙·아티스틱수영·수구·하이다이빙·오픈워터수영 등 6개 종목이 남부대, 염주체육관, 조선대학교, 여수엑스포 해양공원에서 각각 열린다. .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