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공연/전시/영화
안양문화예술재단, 명품연극공연 이해제 연출의‘달걀의 모든 얼굴’선보인다
  • 최휘경 기자
  • 승인 2018.09.12 17:26
  • 입력 2018.09.12 17:26
  • 댓글 0
   
▲ (사진제공 안양문화예술재단)
[안양=최휘경 기자]안양문화예술재단(이하 재단, 이사장 최대호)에서는 오는 20일 명품연극시리즈 첫 번째로 창작극<달걀의 모든 얼굴(작∙연출 이해제)>을 초청하여 시민들에게 수준 높은 연극무대를 감상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재단에 따르면 ‘<달걀의 모든 얼굴>은 안면인식장애를 모티브로 인간의 탐욕, 그 탐욕이 만들어낸 아이러니와 해학을 짜릿하게 풀어낸 작품으로 일제 강점기 말미를 배경으로 사람의 얼굴을 알아보지 못하는 장애를 가진 주인을 두고, 목숨을 걸고 유언장을 고치려는 심복들의 통쾌한 반란을 유쾌하게 그려낸 작품’이라는 것.
 
이어 ‘8년 만에 돌아온 이해제 연출가의 신작이라는 점과 윤유선, 정석용, 신승환, 장성범, 박정원 등 1인 10역으로 순간의 순간을 오고가는 베테랑 배우들의 변신의 향연을 통해 연극성의 묘미를 그려낸 수준작’이라고 설명했다.
 
이번 공연은 9월 20일 오후 8시 평촌아트홀에서 단 한 차례 올리며, 명품연극의 대중화를 위해 전석 20,000원, 청소년은 10,000원에 관람할 수 있고, 공연과 관련된 문의는 재단(031-687-0500)으로 하면 된다.
 

최휘경 기자  chk@siminilbo.co.kr

<저작권자 © 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휘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HOT 연예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