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강수ㆍ김남일ㆍ한미사 작가 '아름다운 동행전' 개최

전용혁 기자 / 기사승인 : 2018-11-12 14:15:2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시민일보=전용혁 기자] 광주광역시 등 호남지역을 기반으로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중견화가 김강수ㆍ김남일ㆍ한미사 등 3인 작가의 '아름다운 동행전(展)'이 13~30일 서울 논현동 갤러리 '구하(관장 박현숙)'에서 열린다.

이번 전시회에는 변화하는 빛의 움직임을 쫓아 담아내 동양의 폴 세잔느라 불리는 김남일 작가와 본인 특유의 독창적인 화법으로 입체적이고 역동적인 화면을 구축하는 김강수 작가, 그리고 전통화와 현대화의 경계를 넘나들며 계절과 자연의 아름다움을 표현하는 한미사 작가 등 세 작가의 작품 20여점이 전시된다.

갤러리 구하의 박현숙 관장은 "세 작가가 표현하는 아름다운 그림을 보면 우리 감상자들에게 그림과 친해지도록 초대장을 보내는 거 같다"고 평가하면서 "만추의 아름다운날 그림과 친해지는 시간을 가져보는 것도 좋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