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지방의회
동작구의회 현충원 참배
  • 여영준 기자
  • 승인 2019.01.10 18:16
  • 입력 2019.01.10 18:16
  • 댓글 0
“올해 ‘다가가는 소통의회’ 구현할 것”
 
   
▲ 현충원을 찾은 동작구의원들이 국기에 대한 경례를 하고 있다.
 [시민일보=여영준 기자] 서울 동작구의회(의장 강한옥)는 최근 의원들이 국립서울현충원을 찾아 호국영령을 참배하는 것으로 기해년 새해의 첫 의정활동을 시작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날 의원들은 현충탑에서 참배함으로써 순국선열 및 호국영령의 숭고한 뜻을 기리며, 40만 동작구민의 행복과 지역 발전이라는 공동의 목표를 위해 새로운 각오로 의정활동에 전념할 것을 다짐했다.

강한옥 의장은 현충원 참배를 마친 뒤 ‘다가가는 소통의회, 다가오는 구민행복을 위해 늘 주민과 함께 동작구의회를 성공적으로 이끌겠습니다’라고 방명록에 글을 남겼다.

강 의장은 “올해도 저를 비롯한 16명의원과 하나되는 동작구 모습으로 구민들에게 신뢰받고 존중받는 의회상을 만들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구의회는 오는 2월 제285회 임시회를 개회하며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할 예정이다.

여영준 기자  yyj@siminilbo.co.kr

<저작권자 © 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영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HOT 연예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