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호남권
광주시, 시립국악관현악단 감독으로 한상일 씨 위촉중앙무대 경험 풍부…지역 공연 수준 향상 동력 역할 기대
  • 정찬남 기자
  • 승인 2019.01.11 22:08
  • 입력 2019.01.11 22:08
  • 댓글 0
[광주=정찬남 기자] 광주광역시가 시립국악관현악단 신임 감독으로 한상일(63) 동국대 현대음악과 교수를 위촉한다.
   
▲ 한상일 광주시립국악관현악단 신임 감독 내정자(사진)

 
한 교수는 힘이 넘치는 공연을 이끄는 지휘자로 정평이 나있다.
 
1987년부터 1994년까지 국립창극단 기악부 지휘자로, 1995년부터 2003년까지는 국립국악관현악단 지휘자와 단장을 역임한 국악계의 거장이기도 하다.
 
국립국악관현악단 지휘자 재임시 관객과 공연자 간 호흡을 맞추는 짜임새있는 공연 구성으로 음악적 안정감이 높다는 평가를 받았다.
 
호남지역의 소리를 꿰뚫고 있는 한 교수는 기획공연 객원지휘와 관현악곡 편·작곡을 통해 광주시립예술단 공연에도 참여한 적이 있다.
 
광주시는 2016년 전국 최초로 시립예술단 감독(지휘자)에 대한 청빙제(請聘制)를 도입한 후 문화예술계 거장들을 연달아 시립예술단 감독으로 위촉하는 등 공연 수준 향상에 노력을 기울여왔다.
 
특히 이번에 새롭게 위촉하는 한 신임 감독의 경우 중앙무대에서 활동한 경험이 풍부한 만큼 광주시의 공연 예술발전의 새로운 동력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취임식은 오는 17일 열릴 예정이다.
 
광주문화예술회관 관계자는“공연예술도 혁신적이고 창의성이 있어야 한다”며“기존 공연패턴만 고집하는 것이 아니라 문화예술의 새로운 흐름에 맞춰 시민들과 호흡을 같이 할 수 있는 공연을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정찬남 기자  jcrso@siminilbo.co.kr

<저작권자 © 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찬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HOT 연예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