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연석, 서현진-박수진 감독 응원에 미소... “낭만닥터 김사부의 의리”

서문영 / 기사승인 : 2019-01-12 15:25:5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유연석과 서현진이 다시 만났다.

유연석은 칼바람을 뚫고 뮤지컬을 보기 위해 찾아와준 ‘낭만닥터 김사부’ 서현진, 박수진 감독의 사진을 공개했다.

유연석은 이날 자신이 출연 중인 뮤지컬 ‘젠틀맨스 가이드’를 응원하기 위해 최악의 한파에도 불구하고 공연장을 찾아준 박수진 감독, 서현진과 함께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 무대 의상을 입고 있는 유연석의 양옆으로는 두 사람이 다정하게 팔짱을 낀 모습이 담겼다.

사진과 함께 유연석은 “최강 한파에 공연 보러와준 박수진 감독 서현진 고마워”라고 애정을 나타냈다. 한편 세 사람은 2016년 방송된 SBS 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로 인연을 맺은 바 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