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연예가소식
'정오의 희망곡' 이현, "앨범 나올 때마다 방탄소년단이 홍보해줘"...제일 어려운 멤버는 슈가?
  • 나혜란 기자
  • 승인 2019.02.11 17:38
  • 입력 2019.02.11 17:38
  • 댓글 0
   
'정오의 희망곡'에 출연한 가수 이현이 방탄소년단 슈가에 대한 언급으로 눈길을 끈다.

7일 방송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서는 가수 이현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이현은 같은 소속사 그룹 방탄소년단을 언급했다.

이현은 “방탄소년단과 내가 음악적 스타일이 달라서 아마 같은 소속사인 것을 모르는 분들이 많더라. 방탄소년단이 엄청 잘 됐다. 좀 더 잘해줄걸. 이제야 땅을 친다”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안겼다.

그러면서 이현은 “앨범 나올 때마다 정국, 지민, 진이 열심히 홍보해준다”고 방탄소년단 멤버들과의 친분을 과시했다.

DJ김신영이 “다른 멤버들과는 안 친하냐”고 묻자 이현은 “다 친하다. 그런데 좀 어려운 친구들이 있을 뿐이다. 슈가가 어렵다. 오래 봤는데도 어렵다. 연습생 때부터 스웨그가 있는 친구다. 그 때부터 그 친구는 어려웠다”고 답했다.
 
한편, 가수 이현은 신곡 ‘아직은’을 발표하고 활동중이다.  
 

나혜란 기자  issue@siminilbo.co.kr

<저작권자 © 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혜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HOT 연예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