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인서울
서대문구 연희동, 주민모임 '바글바글'의 나눔 실천
  • 고수현 기자
  • 승인 2019.02.12 00:00
  • 입력 2019.02.12 00:00
  • 댓글 0
   
▲ 최근 ‘연희동 바글바글’ 회원들이 새 학기를 앞둔 저소득층 청소년들에게 상품권 200만원을 전달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시민일보=고수현 기자] 서울 서대문구(구청장 문석진)는 자발적 주민 모임인 일명 ‘연희동 바글바글’이 나눔 실천으로 지역사회에 따뜻함을 더하고 있다고 11일 밝혔다.
 
현재 67명의 동 주민이 속해 활동 중인 연희동 바글바글은 지난해 말 "송년모임 대신 마을을 위해 뜻있는 일을 해 보자"는 한 회원의 제안으로 일일카페를 준비했다.
 
지난달 13일 동 수다캠프에서 열린 행사에서는 회원들이 막걸리, 키위잼, 김치전, 해물전, 제육볶음, 찹스테이크, 어묵, 떡볶이, 커피, 뱅쇼(와인에 과일 등을 넣고 끓여 만든 음료) 등을 직접 만들어 판매했다.
 
또 회원들이 기증한 물품으로 ‘플리마켓’과 동 공예 작가들이 후원한 작품과 주민 협찬품으로 ‘일일경매’가 진행됐다.
 
추운 날씨에도 많은 주민들이 일일카페를 찾아 훈훈함을 더했으며 청소년 서포터즈들의 활기찬 서빙도 돋보였다.
 
커피와 뱅쇼 판매를 맡은 류지혜 회원은 “마을에서 만난 이웃들이 각자의 재능을 모아 준비한 일일카페라 더 보람 있었다”며 밝게 웃었다.
 
연희동 바글바글은 이날 수익금으로 200만원 상당의 상품권을 구입해 새 학기를 앞둔 이웃의 저소득층 청소년 가정 10곳에 20만 원씩 전달했다.
 
일일카페를 제안한 이미숙 회원은 “지역 청소년들에게 이웃 어른들의 따뜻한 마음들 전할 수 있어 뿌듯했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연희동 바글바글에는 마을과 이웃을 위해 활동하고자 하는 동 주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고수현 기자  smkh86@siminilbo.co.kr

<저작권자 © 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수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HOT 연예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