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복지
광주시, 모든 어린이집 안전사고 보험 가입
  • 정찬남 기자
  • 승인 2019.02.12 15:15
  • 입력 2019.02.12 15:15
  • 댓글 0
1195곳 대상 4억2000만원 지원
원아·보육교직원 피해땐 최대 4억원 보상


[광주=정찬남 기자] 광주광역시는 오는 3월 신학기를 맞아 어린이집에서 발생할 수 있는 안전사고를 대비하고, 사고 발생으로 인한 영·유아, 보육교직원의 생명·신체 또는 재산 피해에 대한 종합적인 보상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어린이집 안전공제회 단체보험’ 가입을 추진한다.

가입대상은 시에 등록된 어린이집 1195곳으로, 시는 4억2000만원을 지원해 이달 말까지 모든 어린이집에 대한 단체보험 가입을 마무리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어린이집을 이용하고 있는 영·유아 4만5000여명과 보육교직원 1만700여명 등이 오는 3월1일~2020년 2월28일 어린이집에서 발생하는 안전사고에 대한 생명·신체 또는 재산상 피해를 보상받을 수 있게 된다.

특히 올해는 어린이집에서 주최하는 행사에 참여하다 부모 등의 가족이 다쳤을 경우 보상받을 수 있는 ‘제3자 치료비특약’을 추가 가입해 학부모들이 안심하고 어린이집 행사에 참여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올해 가입항목은 ▲영·유아 생명·신체피해 ▲돌연사증후군 특약 ▲보육교직원 상해 ▲놀이시설 배상 ▲가스사고 배상 ▲제3자 치료비 특약 등 6개다.

주요 보상범위는 영·유아 생명·신체 피해의 경우 인당 최대 4억원이며 치료비의 100%다. 돌연사증후군 특약도 인당 1억원, 보육활동에 참여한 제3자의 치료비 인당 300만원 등 가입 항목별로 다양한 보상을 받을 수 있다.

곽현미 시 여성가족정책관은 “학부모와 어린이집이 부담해야 할 보험료 전액을 지원함에 따라 학부모와 어린이집의 경제적 부담을 크게 줄였다”며 “학부모가 믿고 맡길 수 있는 보육환경을 조성하고 보육 품질이 향상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찬남 기자  jcrso@siminilbo.co.kr

<저작권자 © 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찬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HOT 연예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