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핫이슈 대중문화
'도시어부' 정진운, 군대 가기전에 하드캐리 "어떤 활약?"
  • 나혜란 기자
  • 승인 2019.03.16 01:00
  • 입력 2019.03.16 01:00
  • 댓글 0
   
‘도시어부’ 2AM 진운이 바다 한 가운데서 짠내를 폭발시켰다. 

14일 방송된 채널A 예능 프로그램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이하 ‘도시어부’)에서는 현재 군 복무 중인 정진운이 입대 전 출연했던 방송분이 공개됐다. 

이날 도시어부의 게스트로 등장한 정진운은 본격적인 낚시에 앞서 “자대 배치를 받았을 때 내가 배지 받는 모습을 재방송으로 봤으면 좋겠다”고 특별한 각오를 밝혀 현장을 숙연하게 만들었다. 

이에 이경규는 “너 제대하고 올 때까지 기다릴게”라며 훈훈한 선배의 모습을 보여 현장을 술렁이게 했다. 

두 사람의 훈훈한 모습을 보던 이덕화는 “깎을 머리가 있어 부럽다”며 “나도 입대할래. 난 그냥 가면 돼”라고 뜬금없는 자폭 개그를 선보여 주변을 폭소케 한다. 

한편 정진운은 파이팅 넘치는 각오를 다지던 모습과는 달리 낚시에서는 유독 약한 모습을 보였다. 급기야 미래의 자신에게 영상 편지까지 남기며 짠내를 유발했다.

나혜란 기자  issue@siminilbo.co.kr

<저작권자 © 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혜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HOT 연예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