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연예가소식
차승원, 이지아와 격렬한 연기 핫이슈 등극... "어떤 장면이었기에?"
  • 나혜란 기자
  • 승인 2019.03.15 23:00
  • 입력 2019.03.15 23:00
  • 댓글 0
   
차승원이 과거 방송된 드라마에서 이지아와 함께 베드신을 선보였던 것이 화제다.

15일 주요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에 '차승원'이 올랐다. 이와 관련해 차승원이 과거 '아테나:전쟁의 여신'에서 선보였던 베드신이 눈길을 끈다.

과거 방송된 SBS TV '아테나:전쟁의 여신‘에선 옛애인 정우(정우성)를 향한 마음을 접지 못한 재희(이지아 분)의 슬픔이 그려졌다. 

혜인(수애 분)을 구하려다 NTS요원으로서 정직을 당하게 된 정우는 죽은 김명국 박사가 남긴 암호를 풀기위해 또다시 활동하기 시작했고 일본행까지 계획했다. 정우의 행동이 걱정된 재희는 그를 설득하려다 실패하고 상심한 마음을 술로 달래고 있었다. 이때 손혁(차승원 분)이 나타나 그녀를 위로해줬다. 

손혁은 “왜 그래요? 무슨 일 있었어요?”라고 물으며 “한번 무너지기 시작하면 일반 사람들보다 티가 많이 난다”며 술에 취한 재희를 걱정했다. 이어 재희와 단란한 시간을 보낸 손혁은 그녀를 호텔에 데려다주고 나오려고 했다. 

그때 재희가 의미심장한 눈빛으로 손혁의 팔을 잡았고, 손혁과 재희의 격렬한 입맞춤에 이어 두 사람의 베드신이 화면을 장식했다. 옷을 벗은 채 다정하게 서로를 바라보는 모습과 더불어 차승원의 탄탄한 근육질 몸매가 공개돼 눈길을 모았다.

한편 차승원은 최근 리얼여행예능에 출연해 화제가 되고 있다.

나혜란 기자  issue@siminilbo.co.kr

<저작권자 © 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혜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HOT 연예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