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방송
"미우새" 윤아, HOT 토니 좋아해... 토니 母 "며느리 삼았으면"
  • 나혜란 기자
  • 승인 2019.03.24 21:56
  • 입력 2019.03.24 21:56
  • 댓글 0
   
24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스페셜 게스트로 나온 소녀시대 윤아가 토니를 가장 좋아했다고 고백하며 팬이었음을 밝혔다.

이날 윤아의 등장에 어머니들은 윤아의 여리여리한 모습에 너무 예쁘다며 감탄하며 인사했다. 김종국의 어머니는 "나도 처녀때 저렇게 여리여리 하지 않았다"며 "딸 삼고 싶다"고 이야기했다.

윤아는 "예쁘다는 말을 너무 들어서 지겹지 않냐"는 서장훈의 질문에 "예쁘다는 말은 매일 들어도 기분이 좋다"고 솔직하게 말하며 즐거운 분위기를 연출했다.

한편, 신동엽이 누구를 제일 좋아했냐고 묻자 윤아는 "어릴때 토니를 가장 좋아했다"고 답했다. 토니 어머니는 "우리 토니가 착하다며 그럴줄 알았다"고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토니와 결혼하면 좋을 것 같다"고 이야기 하자 윤아는 당황스러운 표정을 지어보이며 웃음을 터트렸다. 

나혜란 기자   

<저작권자 © 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혜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HOT 연예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