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연예가소식
'핫이슈 등극' 정겨운, 엄지원과 코믹과 로맨스를 오가는 연기 재조명... "현재 아내는 시청금지" 이유는?
  • 나혜란 기자
  • 승인 2019.03.26 03:00
  • 입력 2019.03.26 03:00
  • 댓글 0
   
정겨운이 과거 드라마에서 엄지원과 애정 연기가 화제다.

26일 주요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에 '정겨운'이 올랐다. 이와 관련해 정겨운이 과거 드라마에서 보였던 엄지원과의 연기가 눈길을 끈다.

정겨운은 과거 SBS 수목드라마 '싸인'에 출연했다. 늘 티격태격하면서도 매 사건 머리를 맞대오며 해결하던 형사 최이한(정겨운 분)과 검사 정우진(엄지원 분)이 키스를 하면서 러브라인이 형성됐다.

여기에 극중 이름인 이한의 ‘한’자와 우진의 ‘우’를 따서 '한우'커플이라는 애칭도 얻었다. 둘은 서로를 ‘속물검사’,‘꼴통형사’라고 놀리면서도 ‘서윤형 사건’을 시작으로, ‘연쇄 살인범 사건’, ‘미군 총기사건’, ‘대기업 간부 의문사’ 등에서 한팀이 돼 해결하는 인연이 있었다. 

그러다  대기업 간부 의문사를 끝내고 다시 서울로 복귀하게 된 이한이 우진에게 술 한잔하자고 제안했고 우진의 안경으로 장난치다 갑자기 입술을 갖다대며 “쪽”소리가 나게 키스를 했다. 이후 이한은 우진에게 몰매를 맞으며 그 대가를 치러야 했다. 

당시 시청자들은 “정검사와 최경사의 코믹하고 달달한 키스 정말 귀여웠다”, “이한이 드디어 우진에게 프로포즈를 했다”,“키스한 우진의 분노의 발길질도 통쾌했다”며 환호를 보냈다.

한편 정겨운은 최근 아내와 함께 SBS 관찰 예능에 출연하고 있다.

나혜란 기자  issue@siminilbo.co.kr

<저작권자 © 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혜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HOT 연예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