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사건/사고
‘나경원 의원실’ 점거 진보단체 회원 구속 기각… 22명 석방
  • 황혜빈 기자
  • 승인 2019.04.15 18:25
  • 입력 2019.04.15 18:25
  • 댓글 0
[시민일보=황혜빈 기자]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의 국회 의원회관 사무실을 기습 점거했던 진보단체 소속 대학생의 구속영장이 기각됐다.

서울 영등포경찰서는 공동주거침입 혐의로 한국 한국대학생진보연합(대진연) 회원 A씨에 신청한 구속영장이 기각됐다고 14일 밝혔다.

법원 측은 "증거인멸이나 도주의 우려가 인정되기 어렵다"고 영장 기각 사유를 밝혔다.

A씨 등 이 단체 회원 22명은 지난 12일 오전 10시께 국회 의원회관 4층에 있는 나 원내대표의 의원실을 약 50분간 점거하고 나 원내대표와 같은 당 황교안 대표의 사퇴를 요구했다.

단체 회원들을 연행한 경찰은 이들 가운데 2명에 대해 구속영장을 검찰에 신청했고, 검찰은 이 가운데 1명에 대해 영장을 청구했다.

그러나 법원이 영장을 기각함에 따라 당시 기습 점거에 참여한 회원은 모두 석방됐다.

경찰 관계자는 "모두 석방됐지만 수사는 계속할 것"이라며 "현재 이들을 추가로 소환할지 등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고 밝혔다.

황혜빈 기자  hhyeb@siminilbo.co.kr

<저작권자 © 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혜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HOT 연예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