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평구, 지하주택 침수방지시설 설치 지원

이대우 기자 / 기사승인 : 2019-04-18 14:14:1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시민일보=이대우 기자]은평구(구청장 김미경)는 여름철 저지대 지하 주택의 침수 피해 예방을 위해 침수방지시설(역류방지시설, 물막이판) 설치를 무료로 설치 지원한다.

역류방지시설은 강우 시 하수가 역류되는 것을 막는 시설로, 주택 내 하수역류 취약지점인 배수구, 씽크대, 화장실 등에 설치된다. 물막이판은 강우 시 노면수 유입을 막는 시설로 반지하 주택 창문, 지하계단 입구 등에 설치한다.

은평구는 2007년부터 매년 침수취약가구에 대해 침수방지시설 설치를 지원하여, 2018년 말까지 2,542가구의 침수방지시설 설치를 지원하였다.

올해는 6억 원의 예산을 들여 침수피해가 우려되는 지하주택 700가구에 대해 침수방지시설 설치를 지원하여 집중호우 시 하수 역류와 빗물 유입 등으로 인한 지하주택의 침수피해를 예방할 계획이다.

또한, 이미 침수방지시설이 설치된 지하주택을 대상으로 장마철 이전에 사전 점검을 실시하여 고장이나 파손된 시설을 정비하고, 주민 스스로 유지관리 할 수 있도록 홍보용 리플렛 등도 배부한다.

침수방지시설 설치 신청은 각 동 주민센터 및 은평구청 치수과로 방문해 신청할수 있으며, 자세한 내용은 은평구청 치수과(☎02-351-7966)로 문의하면 된다.

은평구 관계자는 “침수방지시설은 유지 관리가 중요하므로, 우기 전 주민들이 관심을 가지고 점검 및 관리해 주시기를 당부드리며, 시설물 문제 발생 시 은평구청 치수과로 연락을 주시면 정비토록 하겠다”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