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전기요금 청구서 음성안내 서비스 실시

여영준 기자 / yyj@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19-04-22 22:54:4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전기요금알리미 스마트폰앱 화면.(사진제공=한국전력)
[시민일보=여영준 기자]한국전력은 장애인의 달을 맞아 전기요금 청구서를 스마트폰 앱을 통해 음성으로 안내받을 수 있는 서비스를 전국으로 실시한다고 밝혔다.

한전에 따르면 시각장애인 고객이 한전고객센터(국번없이 123)나 전국의 한전 사업소에 신청하거나 스마트폰에서 '전기요금 알리미' 앱을 다운받아 신청할 수 있다.

해당 서비스는 스마트폰 앱으로 전기요금 청구서를 음성으로 제공하는 서비스로, 지난해 10월부터 광주전남지역 시각장애인 고객을 대상으로 한 시범서비스가 좋은 평가를 받아, 올해 장애인의 달을 맞이해 전국으로 확대 시행하게 됐다.

한전 관계자는 "앞으로도, 다양하고 유용한 전기사용관련 정보제공을 활성화하여, 국민의 효율적인 에너지사용과 편의향상을 위한 노력을 계속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