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중기 아내' 송혜교, 옥주현과 우정 과시 밀착샷...불혹이 무색한 미모

서문영 / 기사승인 : 2019-04-25 04:49:3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배우 송중기의 아내 송혜교와 걸그룹 핑클 출신 뮤지컬 배우 옥주현의 셀피가 이목을 모으고 있다.

지난 23일 옥주현 소속사 포트럭 SNS 계정에는 송혜교와 옥주현의 셀피 사진이 올라와 눈길을 끌었다.

사진 속에서 두 사람은 셀카를 찍으며 여유로운 한때를 보내고 있는 모습으로 보는 이의 감탄을 자아냈다는 후문.

두 사람은 불혹을 앞둔 나이에도 여전한 동안 미모를 뽐냈다. 1981년생인 송혜교와 1980년생인 옥주현은 올해 38살, 39살이다.

한편 송혜교는 지난 2017년 배우 송중기와 결혼했으며, 최근 tvN 드라마 '남자친구'에서 박보검과 호흡을 맞춘 바 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