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행안부 ‘국민안심 공중화장실 선도사업’ 선정··· 범죄예방 공중화장실 조성 추진

박명수 기자 / 기사승인 : 2019-05-10 16:19:2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국민안심 공중화장실 선도사업’ 협약식에서 오세현 시장(왼쪽 두번째)과 협약 기관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아산시청)

[아산=박명수 기자] 충남 아산시가 행정안전부 공모 ‘2019년도 국민안심 공중화장실 선도사업’에 선정돼 공중화장실 개선사업으로 범죄예방에 나선다.

시는 전국에서 시를 포함한 11개 지자체가 이번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돼 최근 세종시 행정안전부 별관 대강당에서 행정안전부, 경찰청, 지자체, 한국셉테드학회와 ‘국민안심 공중화장실 조성협약’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시는 그동안 공중화장실 40곳에 안심비상벨 설치, 노후화장실 개선, 몰래카메라 단속 등 화장실 안전환경을 조성하려고 노력한 점과 아산경찰서와의 긴밀한 협조를 통한 사업계획을 수립한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시는 이번 사업 선정에 따라 국비 2억원 포함, 총사업비 4억원을 투입해 폐쇄회로(CC)TV, 안심비상벨, 안심스크린 등 안전시설을 설치하고 노후화된 화장실의 개선사업을 통해 범죄발생을 예방하고 공중화장실 이용 불안을 해소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아산경찰서와 지속적인 협업으로 국민안심 공중화장실 조성사업을 추진하고 범죄예방과 안심화장실 문화 확산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