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인서울
양천구 목3동, 2019년 상반기 서울시 도시재생 희망지 사업 대상지 선정
  • 이대우 기자
  • 승인 2019.05.11 08:59
  • 입력 2019.05.11 08:59
  • 댓글 0
[시민일보=이대우 기자]‘2019년 상반기 서울시 도시재생 희망지 사업’ 대상지로 서울 양천구(구청장 김수영) 목3동 620번지 일대가 최종 선정됐다. 이에따라 약 8000만원의 사업비를 지원받는다. 

목3동 620번지 일대는 '목동깨비시장' 등의 골목상권과 다세대주택 위주의 주거시설이 혼재된 지역으로, 목3동 지역의 활력을 높이기 위해 구는 그동안 '도시재생설명회'를 개최하고 마을지원센터를 설치하는 등 주민들과 함께 ‘도시재생사업’을 준비해 왔다.

그 결과 목3동은 지난해 도시재생 희망지 사업 예비후보지에 선정된 데 이어 이번에 도시재생 희망지 사업 대상지로 최종 선정됐다. 

서울시 도시재생활성화사업 추진을 위한 준비단계인 이번 사업대상지 선정은 도시·건축분야, 인문·사회분야, 공동체·사회적 경제 분야 등 5명의 전문가로 구성된 서울시 평가위원회의 서면평가, 현장실사, 발표심사 등을 거쳐 결정됐다.

구는 오는 11월 말까지 주민공동체를 중심으로 ▲도시재생교육 및 홍보 ▲주민모임 공간 운영 ▲주민모임 활성화 프로그램 ▲주민제안 공모사업 등의 도시재생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하고 주민 참여를 활성화하기 위한 다양한 사업을 시행하고, 희망지 사업에서 형성된 주민 역량과 자원을 바탕으로 ‘서울시 도시재생활성화 사업’ 및 ‘국토교통부 뉴딜사업’ 등 지역발전과 도시재생을 위한 도시재생 본 사업 참여를 검토할 계획이다.

김수영 구청장은 “지난 4월 신월3동이 도시재생 활성화지역으로 선정된 데 이어 이번 목3동 지역이 도시재생 희망지 사업 대상지로 선정되는 등 양천구 곳곳에서 도시재생 움직임이 본격화되고 있다”며 “양천구가 주거지와 골목상권이 어우러져 도시 경쟁력을 높이고, 지역공동체를 회복하는 모범적인 도시재생 모델이 될 수 있도록 계속해서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혁신도시기획실로 문의하면 된다.

 

이대우 기자  nice@siminilbo.co.kr

<저작권자 © 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HOT 연예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