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궁민남편' 권오중 눈물, 노혜리 "조태관 종영 확정 듣고 새벽까지 울어"

서문영 / 기사승인 : 2019-05-13 03:35:4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궁민남편’ 권오중이 눈물을 글썽였다.

최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궁민남편’ 최종회가 시청자들을에게 인사를 했다.

이날 궁민남편 멤버들이 일일 카페를 연 가운데, 조태관 아내 노혜리가 카페를 방문했다.

노혜리는 권오중에게 “종영 확정된 날 오빠(조태관)가 집에서 울었다. 그날 새벽까지 둘 다 울다 잠들었다”라고 털어놨다.

이를 들은 권오중은 울컥한 모습이었다. 그는 “아 눈물나네”라며 눈시울을 붉혔다.

눈물을 흘리는 권오중을 포착한 차인표는 그에게 달려가 위로했다. 이에 권오중은 “태관이가 목요일 날 ‘궁민남편’ 종영한다는 소리를 듣고 새벽까지 울었대. 그 얘기를 들으니까..”라며 울먹였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