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군,‘신전면 2020년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선정 쾌거

정찬남 기자 / 기사승인 : 2019-05-15 11:55:2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2020년부터 4년간 총 사업비 60억 원 투입 [강진=정찬남 기자]
▲ 이승옥 강진군수(우측)가 해양수산부를 방문해 정복철 어촌양식정책관과 강진군의 현안사업 시행을 위한 국비지원을 요청을 하고 있다.
전남 강진군 신전면이 해양수산부가 역점사업으로 추진 중인‘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에 최종 선정됨에 따라 강진군은 오는 2020년부터 4년간 총 사업비 60억 원을 투입할 예정이다.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은 기초생활 인프라 확충을 통한 어촌정주 여건개선 및 지역특화 개발을 통한 어촌 소득증대, 지속발전 가능한 어촌경제를 조성하기 위한 해양수산부 역점 사업이다.

이번 공모사업으로 신전면 주민들의 오랜 숙원인 복지ㆍ문화ㆍ경관 등 중심시설 및 서비스 기능향상과 지역 특성을 고려한 맞춤형 사업을 추진하여 지속가능한 지역발전을 도모할 것으로 전망된다.

특히 신전복지회관 및 목욕장 리모델링, 지역민 교류광장 조성 등 기초생활기반을 확충하고, 안전하고 쾌적한 중심가로 조성 등 지역경관개설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승옥 군수는“신전면은 어업인구 등 수산세력이 면 전체의 1/3수준에 그치는 등 어촌분야 사업 공모 시 매우 불리한 실정이었으나, 침체된 어촌경제와 낙후된 해양 경관 해결을 위해 지역리더들이 추진위원회를 구성하고 정기적 회의를 통해 면 발전과 사업계획 도출에 노력하는 등 적극적으로 참여해 해당사업 공모 선정의 쾌거를 이뤘다”며“기본 및 시행계획 수립 등 행정절차를 조속히 이행해 주민들이 빠른 시일 내 혜택을 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