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충청권
양승조 충남지사, 초ㆍ중학교 은사 찾아 환담
  • 장인진 기자
  • 승인 2019.05.15 17:17
  • 입력 2019.05.15 17:17
  • 댓글 0
[홍성=장인진 기자] 제38회 스승의 날을 맞아 양승조 충남지사가 초ㆍ중학교 은사를 찾아 카네이션을 전하는 등 스승의 의미를 되새겼다.

양 지사는 15일 도교육청학생교육문화원에서 보산원초등학교 이상춘 은사와 광풍중학교 유경석 은사 및 초·중·고교 퇴직교사 모임인 삼락회 회원 등을 만나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환담과 함께 스승의 건강을 축원했다.

양 지사는 “매년 스승의 날이 오면 교권이 땅에 떨어졌다는 말이 나오고 있지만, 대다수 선생님들 진실한 권위는 아직도 살아 있다고 믿고 있다”며 “스승은 인류의 영원한 등불이고, 정신의 고향”이라고 말했다.

장인진 기자  jij@siminilbo.co.kr

<저작권자 © 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인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HOT 연예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