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리, 결혼식 당일에 임신 고백 "잘살겠습니다"

나혜란 기자 / 기사승인 : 2019-05-16 12:50:1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알리가 결혼과 더불어 임신 소식까지 알렸다.

5월 14일 방송된 SBS '본격연예 한밤'에서는 최근 품절녀 대열에 합류한 알리의 결혼식 현장이 공개됐다. 알리는 5월 11일 비연예인 회사원 남자친구와 결혼식을 올렸다.

알리는 "떨리지는 않는다. 공연하러 가는 기분이다"며 "입장할 때 실감이 나지 않을까?"라 말했다.

이어 "이 자리에서 말씀드려도 되겠죠?"라며 "새 식구가 여러분들에게 인사드린다. 황금돼지인 만큼 복을 가져다 드리는 아이인 것 같다. 축하해 주시고 예뻐해 주시라"며 임신 소식을 전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박지선은 "아이가 뱃속에 있다는 이야기 듣고 깜짝 놀랐다!"고 반응했다. 6월 결혼하는 신보라는 "저는 아니다"고 혼전임신을 부인(?)해 웃음을 자아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