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강남역 직행 버스 신설 언론 브리핑 개최

오왕석 기자 / 기사승인 : 2019-05-20 13:29:3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5월 28일부터 1일 6회 왕복 운행
[안성=오왕석 기자]안성터미널에서 강남역까지의 직행 노선이 5월 28일부터 신설된다.

안성시는 5월 20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우석제 안성시장과 관련 공무원, 안성시 출입기자 등 언론인 7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안성-강남간 Non-stop 직행 버스 관련 언론인 브리핑’을 가졌다.

이 자리에서 우석제 안성시장은 5월 28일부터 하루에 6회(왕복)에 걸쳐 강남역까지 직행버스가 신설된다고 밝혔다.

논스탑 직행버스는 안성종합터미널에서 출발하여 남안성IC를 지나 양재역, 강남역 및 남부터미널에서 승하차 후, 안성종합터미널로 돌아오는 노선이다.


안성종합터미널에서 출발 시간은 6시 45분, 7시, 10시 30분, 11시 30, 오후 5시, 오후 6시 이며, 양재역까지 1시간, 강남역은 1시간 5분이 소요될 것으로 예상된다. 요금은 성인 기준 양재역 5,600원, 강남역 5,900원으로 기존 강남고속버스터미널 보다 700원이 저렴하다.

양재역 버스 정류장은 뱅뱅사거리 중앙차로(정류장 번호 22006)이며, 강남역 버스 정류장은 강남역 4번 출구 근처 중앙차로(정류장 번호 22010)이다.

우석제 안성시장은 “대한민국 심장인 강남역의 빠른 입성을 시작으로 사통팔달 안성시의 교통 환경의 혜택을 시민들이 더 많이 누릴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번 직행버스 개통으로 서울로 출퇴근 및 통학하는 이용객들은 시간 절감은 물론, 비용까지 아낄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한편, 오는 28일에 개최되는 안성-강남간 NON-STOP 직행버스 개통식에는 서울시 김원이 정무부시장이 참석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