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정 경기도교육감, “학생 눈높이 통일교육 해법 제시”

임종인 기자 / 기사승인 : 2019-05-21 16:07:1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평화·통일교육 컨퍼런스서 밝혀

[수원=임종인 기자] 이재정 경기도교육감이 최근 서울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열린 '제7회 통일교육주간 기념식'에 참석했다.

기념식은 ‘마주잡은 평화의 손, 함께여는 통일의 길’을 주제로 개막식과 평화·통일교육 컨퍼런스 순으로 진행됐으며 이 교육감과 김연철 통일부 장관 등이 참석했다.

이 교육감은 평화·통일교육 컨퍼런스 개회식 기조연설에서 “지난해 남북정상이 군사분계선을 함께 건너고, 우리 힘으로 군사분계선을 헐어내는 역사적 사건이 있었다”며 “한반도에 새로운 변화가 찾아오면서 평화·통일교육이 새로운 과제가 됐다”고 말했다.

이어 “통일교육은 과거와 달라져야 한다. 적극적으로 평화시대를 만들어가기 위한 통일교육이 절실히 필요하다”며 “2017년 수도권 교육청은 힘을 모아 평화시대를 만들어가는 통일시민 교과서를 출간한 바 있다. 이 교과서를 통해 우리 학생들은 통일 문제를 자기 삶의 미래로서 문제를 제기하고 해법을 찾아나가고 있다”고 말했다.

또한 “경기도교육청은 올해부터 학생 스스로 평화·통일에 관한 동기를 갖도록 현장체험학습을 시작한다. 이는 학생들이 1박2일 프로그램을 기획하고 진행하면서 자신의 미래시대를 열어갈 수 있도록 돕는 과정”이라며 “경기도는 학생의 눈높이에서 통일 문제를 이해하고 해법을 제시할 수 있도록 교육해 나가고 있다”고 말했다.

이 교육감은 “교육이 희망이고 교육이 평화통일의 길이다. 새 역사의 주역인 학생들이 평화 역사를 만들 기회를 만들어 줘야 한다”고 강조했다.

평화·통일교육 컨퍼런스는 이 교육감 기조연설에 이어 ▲한반도 지속가능한 평화와 교육 ▲평화·통일교육의 방향과 쟁점 ▲학교·사회·해외 평화·통일교육 등 3개 세션과 종합토론으로 진행됐다.

한편 통일부는 국민의 통일의지를 높이기 위해 매년 5월 넷째주를 통일교육주간으로 지정해 운영하고 있다. 올해 통일교육주간은 20~26일이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