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영남권
경남 밀양시 삼랑진읍, 제26회 작원관 위령제 봉행임진왜란 순국영령들의 거룩한 희생 추모
  • 최성일 기자
  • 승인 2019.05.22 17:51
  • 입력 2019.05.22 17:51
  • 댓글 0
[밀양=최성일 기자]
   
▲ 작원관 위령제탑사진
 밀양시 삼랑진읍(박경덕 읍장)은 22일 오전 11시 삼랑진읍 검세리 작원관지에서 ‘제26회 작원관 위령제’를 봉행했다고 밝혔다.
 
작원관보존위원회(회장 박일수)가 주관한 이번 위령제는 6·25, 월남 참전유공자와 전상군경, 무공·보훈수훈자를 비롯하여 기관단체 및 주민 등 300여 명의 추모객이 모였다.
 
‘제26회 작원관 위령제’는 임진왜란의 경과보고를 시작으로 추념사 낭독, 헌화 및 분향으로 순국 영령들의 명복을 기원했다.
 
또한 삼랑진고등학교 학생 30여 명은 거동이 불편한 참석자 안내와 중식 제공 자원봉사에 참여했으며, 호국영령의 고귀한 희생정신을 기리고 감사한 마음을 갖는 계기로 삼았다.
 
박일수 작원관보존위원회장은 “많은 이들의 관심과 도움으로 작원관지가 설립·보존되고 있음에 감사드린다”라 말했다.
 
박경덕 삼랑진읍장은 “위령제 봉행을 통해 역사의 중요성과 국토수호의 정신을 앞으로도 이어가도록 많은 노력을 기울이겠다”라고 말했다.
 
작원관은 고려 때부터 왜적의 침공을 방비하던 군사적 요새이자 나루터와 숙박소의 기능을 함께 하여온 곳으로 임란 당시에는 밀양부사 박진장군의 지휘아래 300여 명의 병사와 지방민들이 왜적에 죽음으로 결사항전한 격전지로 유명하다.
 

최성일 기자  look7780@siminilbo.co.kr

<저작권자 © 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성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HOT 연예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