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호남권
함평자연생태공원서 '무료 스몰웨딩'
  • 황승순 기자
  • 승인 2019.05.23 17:30
  • 입력 2019.05.23 17:30
  • 댓글 0
분수광장 개방해 야외예식장으로 운영

[함평=황승순 기자] 함평자연생태공원이 신혼부부를 위한 ‘스몰웨딩’ 장소로 탈바꿈한다. 

23일 전남 함평군에 따르면 대동면에 소재한 함평자연생태공원 분수광장이 이달부터 야외 예식장으로 무료 개방 운영된다. 

앞서 군은 지난 3월 광주파티 외식산업과 업무협약을 맺고 무료야외예식장 운영에 상호 합의했다. 

이에 따라 군은 공원내 분수광장에 목재그네, 2.5m 높이의 ‘사랑의 하트 조형물’, 파고라 등을 설치하고 주변에 다양한 꽃을 식재했다. 

또한 야외 소공연이 가능한 간이무대와 수변데크, 후토스촬영장 등을 활용한 웨딩포토존도 함께 조성했다. 

특히 우천 등 기상악화로 인한 야회결혼식 취소에 대비해 냉ㆍ난방 시설부터 귀빈실, 실내 화장실 등을 구비한 220평 규모의 실내예식장도 완비했다. 

이와 함께 광주파티 외식산업에서는 생태공원 입장료를 무료 협찬한다. 

신부대기실, 폐백실, 꽃문아치, 웨딩사진 대형 배너 등의 예식 소품 일체도 무료 제공한다. 

다만 식비의 경우 하객 200명 기준 600만원 가량을 사용자 측에서 부담해야 하며(하객 200명 이하의 경우 1인당 식비 3만원ㆍ세팅비 80만원 추가) 이벤트 음향시설, 부케 등 선택옵션을 추가할 경우에도 별도 비용을 지불해야 한다. 

황승순 기자  whng04@siminilbo.co.kr

<저작권자 © 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승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HOT 연예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