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청 김경태 주무관 공무원 문예대전 대상(대통령상) 수상

오왕석 기자 / 기사승인 : 2019-05-29 14:55:4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평택=오왕석 기자]제22회 공무원 문예대전 대상(대통령상) 수상작에 평택시청 김경태 주무관(축수산과/해양수산8급)의 ‘천상열차분야지도(天象列次分野之圖)’가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인사혁신처(처장 황서종)와 평택시(시장 정장선)에 따르면 제22회 공무원 문예대전에서 김경태 주무관의 천상열차분야지도 등 시, 시조, 수필, 소설, 동시, 동화, 희곡 115편을 올해 공무원 문예대전 수상작으로 선정해 29일 홈페이지를 통해 공고했다고 밝혔다.

1998년부터 인사혁신처 주관으로 실시되어 22회째인 공무원 문예대전은 공무원의 창작, 여가활동과 문학적 재능을 선보이는 장으로 최근에는 일과 삶의 균형 추구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공무원의 참여와 출품작이 늘고 있는 추세로 올해에는 총 3,580편의 작품이 접수되어, 시, 시조, 수필 등 115편이 분야별 수상작으로 선정됐다.

대상작인 천상열차분야지도는 국보 제228호인 천상열차분야지도에 그려진 별자리를 보고 느낀 감정과 깨달음을 다룬 작품으로, 심사위원단은 작가의 참신성과 독창성이 뛰어난 작품이라는 평가를 받았다.

대상을 수상한 김경태 주무관은 “약 20년 전인 고3때부터 시조에 관심이 많아서 꾸준히 써왔는데 이렇게 큰 상을 받을지는 꿈에도 생각을 못했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이번에 대상을 수상한 김경태 주무관은 2017년과 2016년에도 공무원 문예대전 시와 동시 부문에서 금상과 동상을 수상한 바 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