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울주군 보건소, KTX 울산역 간접흡연 예방 캠페인 벌여

최성일 기자 / 기사승인 : 2019-06-08 09:57:1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금연 모형 전시와 상담, 홍보관 운영 [울산=최성일 기자]
▲ 간접흡연 예방 캠페인사진
울주군보건소는 지난7일 KTX 울산역에서 울주군 금연서포터즈 회원들과 울산역 이용객과 택시·버스 기사 대상으로 간접흡연 예방 홍보 캠페인을 펼쳤다.

최근 일부 이용객들이 버스·택시 승강장 및 주변 지역에서의 흡연으로 비흡연자의 건강권을 위협함은 물론, 담배꽁초를 무단투기해 주변 환경을 어지럽히는 등 민원이 다수 제기되어 간접흡연 예방 홍보 캠페인을 벌였다.

KTX 울산역에서 금연 관련 모형 전시와 상담, 체험 등 홍보관 운영과 현수막, 피켓 등을 이용한 캠페인을 진행했다.

울주군은 지난 2015년 10월부터「울주군 금연 환경조성 및 간접흡연 피해방지조례」에 근거하여 많은 시민이 이용하는 울산역 버스·택시 승강장을 금연구역으로 지정한 바 있다.

울주군보건소 관계자는“담배 유해물질과 흡연으로 인한 폐해 등을 전달함으로써 담배에 대한 인식개선과 지역 내 금연 분위기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