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보건소, 장마철 대비 감염병 관리 당부

문찬식 기자 / 기사승인 : 2019-06-12 15:41:3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예방수칙 홍보

[김포=문찬식 기자] 경기 김포시보건소가 고온 다습한 장마철을 맞아 발생할 수 있는 각종 감염병에 대비해 철저한 손 씻기와 익힌 음식물 섭취 등 감염병 예방에 주의해줄 것을 당부했다.

12일 시보건소에 따르면 장마철에는 주로 장티푸스, 세균성이질, 장출혈성대장균, 노로바이러스 감염증 등 음식물로 전파되는 수인성 감염병이 발생할 수 있다.

오염된 어패류를 섭취하거나 피부상처 등에 오염된 바닷물이 접촉될 경우 감염될 수 있는 비브리오패혈증은 음식물과 조리과정에 대한 주의가 매우 중요하다. 어패류 등 음식물을 충분히 익혀서 섭취해야 하며, 설사 증상이나 손에 상처가 있는 사람은 조리를 삼가해야 한다.

장마철 건강관리 예방수칙으로는 ▲흐르는 물에 비누로 30초 이상 손씻기(조리하기 전, 용변 후, 식사 전) ▲조리한 음식은 오래 보관하지 않기 ▲설사증상이나 손에 상처가 있는 사람은 조리하지 말 것 ▲주거환경의 청결한 환경관리 철저 ▲어패류는 흐르는 물에 깨끗하게 씻은 후 익혀먹기 ▲발열, 설사증상이 있는 경우 즉시 의료기관을 방문해 진료를 받을 것 등이 있다.

김진용 보건행정과장은 “감염병 사전예방을 위해 올바른 손 씻기가 매우 중요하다”며, “장마철 건강관리 예방수칙 준수를 통해 올 여름을 건강하게 보낼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당부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