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교육
충남교육청, 통학버스 갇힘사고 제로화 온 힘
  • 최진우 기자
  • 승인 2019.06.12 17:50
  • 입력 2019.06.12 17:50
  • 댓글 0
하절기 맞아 850대 하차 확인장치등 일제점검

[홍성=최진우 기자] 충남교육청이 하절기 어린이 통학버스 사고 예방에 총력을 기울인다.

이를 위해 교육청은 도내 공·사립 유치원과 초·중·고·특수학교가 운영하는 통학버스 850대를 대상으로 지난 5월2일부터 운영현황조사와 안전점검을 시작해 오는 14일까지 완료한다고 밝혔다.

이번 안전점검에서는 하절기를 맞아 통학버스에서 내리지 못하고 차량 안에 갇히는 어린이 갇힘 사고예방을 위해 2018년 설치한 어린이 통학버스 하차 확인 장치와 어린이통학버스 안전교육 이수 부분을 집중적으로 살펴보고 있다.

특히 통학버스 안전장치인 ▲안전벨트 ▲승강구 ▲블랙박스 ▲후방경보장치 등의 이상 여부와 통학버스 내부에 비치돼야 할 ▲소화기 ▲구급함 ▲안전매뉴얼과 안전수칙 ▲안전교육 이수증 ▲통학노선도 등도 점검대상이다.

한편 각 학교에서는 학교장을 비롯한 교직원이 통학차량에 직접 탑승해 등·하교 노선을 점검함으로써 승하차 장소 적정 여부, 사각지대 반사경 설치 여부 등 통학노선 위험요소를 직접 확인하고 해결 방안을 모색하고 있다.

유홍종 도교육청 총무과장은 "여름철 등하교시 통학차량내 잔존 인원이 하차하지 않고 있는지 등 집중 점검하고 학교구성원 모두 관심을 갖고 아이들이 안전하게 통학할 수 있는 여건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최진우 기자  cjw@siminilbo.co.kr

<저작권자 © 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진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HOT 연예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