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광군, 위기가정 지원 본격화

임일선 / 기사승인 : 2019-06-12 17:15:0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정부공모사업 선정··· 1억 확보

[영광=임일선 기자] 전남 영광군이 행정안전부에서 주관한 '주민생활현장 공공서비스 연계사업'에 공모해 국·도비 1억원을 확보했다.

이번 공모사업은 분절화 된 사업별 서비스의 한계를 극복하고 복합적 사회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공공과 민간의 다양한 주체들의 연계·협력을 강화해 통합적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군은 '행복동행 119센터 운영 및 전문 통합사례관리체계 구축'을 주제로 영광군지역사회보장협의체와 함께 위기가구 발굴 체계 구축을 위해 관련 기관·사회단체와 협약을 통해 자원을 하나의 시스템으로 관리함으로써 빠르고 신속하게 연계할 수 있는 자원관리시스템을 기존 '영광곳간' 중심으로 통합 운영할 계획이다.

특히 이번 사업을 통해 군은 지역 네트워크를 강화해 위기가정 발굴에서부터 연계ㆍ지원까지 신속한 지원체계를 갖춰 복지사각지대 해소 및 사람중심 포용복지 시스템을 구축할 것으로 보인다.

군 관계자는 “공공기관의 자원확보와 민간기관의 전문성이 결합한 민·관 협력 사례관리 체계를 구축하여 서비스 제공 중복 및 누락문제를 해결하고 자원관리시스템을 통해 수요자 중심의 원스톱 복지서비스가 제공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