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서원 부인' 조수애, 두산 측 지난달 출산설에 "답변 불가" 들여다보니

서문영 / 기사승인 : 2019-06-14 02:32:5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두산가의 며느리이자 JTBC 아나운서 출신 조수애가 최근 출산했다는 소식이 알려지며 누리꾼들의 시선을 모으고 있다.

지난 6월 13일 매체 보도에 따르면 조수애는 출산 후 2주 전쯤 산후조리를 마치고 귀가했다. 두산매거진 측은 이에 대해 "답변할 수 없다"고 답한 것으로 알려졌다.

조수애는 지난해 12월 8일 두산매거진의 박서원 대표와 결혼식을 올리고 부부가 되었다.

조수애의 남편인 박서원은 1979년생으로 박용만 두산 인프라코어 회장의 장남이다.

한편 1992년생인 조수애는 홍익대학교 불어불문학과를 졸업한 재원으로 2016년 JTBC에 입사 후 다방면으로 활약했다. 조수애는 2018년 11월 JTBC를 퇴사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