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 경영대학원생 경남 김해시 중소기업 견학

김명진 기자 / 기사승인 : 2019-06-15 11:30:5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김해=김명진 기자]
▲ 산업시찰후기념찰영모습
김해시는 지난14일 인도의 한 경영대학원 학생과 교수들이 지역 우수 중소기업 2곳을 시찰했다고 밝혔다.

이들은 인도 내 상위 10위권에 드는 뭄바이 소재 명문대학인 SP Jain School의 학생과 교수들로 62명이 산업시찰단을 구성해 방한했다.

특히 참가자 모두 인도 중소기업 경영자 2세인 미래 CEO들로서 시찰단은 선진 경영 현장을 체험하고 기업은 글로벌 인프라를 구축하는 유익한 시간이 됐다.

이 대학은 매년 시찰단을 구성해 세계 유수 대기업과 우수 중소기업 생산 현장을 방문하는 교육과정을 운영 중으로 이번 시찰단은 지난 12일 수원의 삼성전자를 시작으로 당진의 현대제철, 울산 현대자동차를 둘러본 뒤 김해 주촌의 디케이락(대표 노은식)과 한발매스테크(대표 이승원)를 방문했다.

김해지역 산업시찰은 회사 강당에서의 회사 소개와 홍보, 질의응답, 공장 견학 순으로 진행됐다.

1986년 설립한 디케이락은 주 배관의 상태를 계측, 제어하는 계장용 피팅과 밸브 제조업체로 이는 정유, 화학, 조선, 건설, 발전 같은 여러 산업설비에 쓰이는 핵심 부품이다.

고객사는 엑손모빌, 바스프, 현대중공업, 가즈프럼 등 국내외 300여개 업체이며 수출 비중은 69%이다.

1971년 설립한 한발매스테크는 정유정제, 석유화학, 정밀화학에 필수적인 타워인터널을 설계, 제작하는 전문업체로 국내외 정유, 화학사, 엔지니어링사, 건설사에 공급하고 있다.

또 미국 Norton사의 기술을 도입해 1979년부터 2002년까지 라이센스를 갖고 협력했다.

무엇보다 두 기업은 인도와도 교류를 지속하고 있어 앞으로 더 활발한 산업 교류와 수출 증대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시 조광제 관광과장은 “이번 방문은 인도 뭄바이에서 개최된 2019한국문화관광대전에 참가해 2천년 전 가야왕도 김해로 시집온 인도 아유타국 공주 허왕후와의 인연을 알리고 마케팅한 것을 계기로 성사됐다”며 “산업관광 활성화 등 폭넓은 관광정책 수립과 추진에 많은 영향을 끼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