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궁민, "아기야...허니"...여자친구 진아름과 애칭은?

서문영 / 기사승인 : 2019-06-17 23:53:0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모델 진아름이 연인 남궁민과 부르는 애칭이 조명되고 있다.

최근 방송에서는 '눈이 부시네' 특집으로 꾸며져 노주현, 정영숙, 민우혁, 강남, 윤태진, 진아름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진아름은 남궁민과 첫만남에 대해 "남궁민이 직접 연출한 영화가 있었는데 거기에 출연했었다. 그 이후 연기선생님의 소개로 만나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오빠가 먼저 호감을 표현했다. '남자친구는 있냐', '형제관계는 어떻게 되냐' 등 사적인 질문을 많이 했다. 나한테 호감이 있다고 느꼈다"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처음에는 부담스러웠는데 계속 애프터 신청을 하셨다"며 "솔직하고 순수한 모습에 마음의 문을 열게 됐다"고 밝혔다.

서로를 부르는 애칭에 대해서는 "'아기야'라고 한다. 나는 '허니'라고 부른다"고 말해 부러움을 샀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