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파구, 29일부터 5일간  ‘2019 여름방학 전통문화 체험마당’ 개최

이대우 기자 / 기사승인 : 2019-07-06 00:38:0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사진제공=송파구청)
[시민일보=이대우 기자]송파구(구청장 박성수)와 송파민속보존회는 여름방학을 맞아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2019 여름방학 전통문화 체험마당’을 서울놀이마당에서 진행한다.

이번 ‘전통문화 체험마당’에는 관내 초등학생 150명을 대상으로 국가무형문화재 제49호 ‘송파산대놀이’를 전수자 및 전문조교 선생님에게 직접 배울 수 있는 시간과 함께 사물놀이를 체험해볼 수 있는 기회가 마련된다.

오는 29일~8월2일 5일간 운영되는 이번 체험마당은 1일 30명씩 4시간 수업으로 진행된다.

‘송파산대놀이’는 조선시대 송파장터를 중심으로 진행되던 탈놀이로, 1973년 국가무형문화재 제49호로 지정됐다.

이후 송파민속보존회가 조직되어 서울놀이마당에서 공연 및 전수활동을 통해 유구한 전통문화를 이어오고 있다.

구는 서울놀이마당에서 정월 대보름 달집태우기를 비롯해 다양한 전통 공연을 제공하는 등 도심에서도 남녀노소 누구나 전통 문화를 쉽게 즐길 수 있도록 전통문화 계승에 앞장서고 있다.

특히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자신이 살고 있는 송파에서 250여 년간 명맥을 이어오고 있는 ‘송파산대놀이’를 직접 체험해보며, 고유 문화유산에 관심을 가질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지난 1일부터 마감 시까지 선착순 접수이며, 참여를 희망하는 주민은 구 홈페이지에서 지원서를 다운받아 역사문화재과 담당자에 신청하면 된다.

신청자에게는 명단이 확정된 후 문자메시지로 통보된다.

송파구 이창수 역사문화재과장은 “놀이패들의 무대였던 송파에서 우리 전통에 대한 관심과 애정을 키우고, 선조들의 멋과 흥을 느끼며 무더운 여름방학 기간 신명나는 추억을 만들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