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소상공인,‘광주상생카드’활성화 앞장

정찬남 기자 / 기사승인 : 2019-07-11 17:07:3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광주시, 소상공인연합회·광주은행과 합동홍보 캠페인 실시
▲ 광주시-소상공인-광주은행, 시민 대상 광주상생카드 이용활성화 홍보 캠페인(사진)
[광주=정찬남 기자] 광주광역시는 11일 금남지하상가에서 광주상생카드 이용활성화를 위한 합동 홍보 캠페인을 진행했다.

이날 캠페인에는 시와 광주소상공인연합회, 광주은행 등 관계자 30여 명이 참여해 금남지하상가 상인들과 시민들을 대상으로‘광주상생카드 10% 특별할인’홍보 전단지 등을 배부하고 카드 발급안내와 이용을 독려하는 홍보 활동을 실시했다.

‘광주상생카드’는 시가 지역자본의 역외유출을 방지하고 지역 내 선순환으로 소상공인 및 자영업자 매출을 증대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고자 지난 3월20일 출시한 지역화폐다.

광주시는 지난 1일부터 종전에 5% 구매할인을 실시해왔던 광주상생카드 선불카드를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성공개최를 기원하며‘10% 특별할인’을 실시하고 있다.

이번 특별할인을 받을 수 있는 구매한도는 1인당 매월 50만 원으로 광주은행 전영업점에서 선착순으로 판매하고 있다. 판매규모는 250억 원으로 할인 지원예산 25억 원 소진 시 특별할인은 종료되며 지난 5일까지 5일간 20여억 원이 판매됐다.

광주시는 소셜네트워크(SNS)와 아파트 승강기 모니터 광고, 애니메이션 홍보영상 제작 등 다양한 홍보 매체를 활용하는 한편 반상회, 회의 등 자치구·공공기관·단체 행사시 사전홍보 등 적극적인 홍보 활동으로 시민들에게 입소문이 나고 있어 앞으로 판매가 더욱 늘어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박남언 시 일자리경제실장은“광주상생카드 이용 활성화를 위해 앞으로도 홍보 캠페인 등 지속적인 홍보활동을 펼칠 계획이다”며“많은 시민들이 광주상생카드를 이용해 우리지역의 소상공인 및 자영업자들에게 도움이 되고 지역경제가 활성화될 수 있도록 특별할인 등 다양한 활성화 방안을 마련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