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의회, 김포도시철도 개통지연 조사특위 출범

문찬식 기자 / 기사승인 : 2019-07-15 13:28:3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위원장에 김종혁
조사계획등 승인
내달 30일까지 의혹 규명


[김포=문찬식 기자] 경기 김포시의회가 최근 제193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를 열어 사흘간의 의사일정을 마쳤다.

이날 회의에서는 안건 상정에 앞서 김옥균 의원이 5분 자유발언을 했으며, 상임위원회로부터 심사 보고된 ▲조례안 15건 ▲공유재산 관리계획안 1건 ▲동의안 3건 등 총 19개의 상정 안건을 처리했다.

특히 김포도시철도 개통 지연 조사특별위원회(이하 조사특위) 구성의 건과 조사계획서 승인의 건이 상정돼 김종혁 위원장과 박우식 부위원장을 비롯해 배강민·김인수·홍원길·오강현·김계순 의원 등 7인을 조사특위 위원으로 구성하고, 15일부터 오는 8월30일까지 총 47일간 여는 것으로 가결했다.

김 위원장은 “김포도시철도 개통 지연 전반에 나타난 각종 의혹과 문제점을 조사해 명확하게 밝혀 대의기관으로서 그 역할을 다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한편 조례안 심의결과 ‘김포시 비인가 대안교육기관 등 학생 교복지원 조례안’ 등 14건은 원안대로, ‘김포시 평생학습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은 수정안으로 가결했으며, 공유재산 관리계획안은 원안대로 가결했다.

동의안 4건의 경우 ‘김포도시공사 현물출자 동의안 등 3건은 원안으로 가결, ‘김포도시공사 고촌지구 복합개발사업 출자 동의안’은 상임위에서 보류됐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