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로구, 하반기 63억6200만원 중소기업·소상공인 융자지원

이대우 기자 / 기사승인 : 2019-07-15 13:32:1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저금리로 경영자금 대출 … 자금난 해소와 안정적인 경영활동 도와
▲ (사진제공=구로구청)
[시민일보=이대우 기자]서울 구로구(구청장 이성)가 지역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하반기 총 63억6200만원 규모의 융자지원 사업을 펼친다.

구는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의 자금난 해소와 안정적인 경영활동을 돕기 위해 저금리의 경영자금 융자를 지원한다”며 “올해 총 96억원 중 32억3800만원은 상반기에 집행했다”고 15일 밝혔다.

융자지원 사업은 중소기업육성기금과 시중은행협력자금으로 구분된다. 중소기업육성기금은 26억9,700만원 규모로 연 금리 1.8%다. 시중은행협력자금은 36억6500만원 규모로 구청이 은행금리의 최대 연 1%를 보전해준다. 모두 1년 거치 4년 균등 분할상환(연 2회) 조건이다.
중소기업은 최대 2억원, 소상공인은 최대 5000만원까지 융자를 받을 수 있다.

신청대상은 구로구에 사업장을 두고 사업자등록 후 6개월 이상 경과한 상시근로자 5인 이상의 중소기업, 상시근로자 5인 미만의 소상공인이다.

신청을 원하는 이는 융자신청서, 사업계획서, 정보처리동의서 등의 서류를 구비해 구청 지역경제과를 방문하면 된다.
중소기업육성기금의 접수기간은 오는 8월9일까지다. 시중은행협력자금의 경우 기업이 적기에 자금을 조달할 수 있도록 협력은행인 우리은행과의 협의를 통해 매월 초 5일간(주말 및 공휴일 제외) 접수받는다.

구 관계자는 “이번 융자지원 사업이 기업의 자금부담을 경감시키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지역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에게 힘이 되는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