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전 국민 대상 처인성 독서감상문대회 개최

오왕석 기자 / 기사승인 : 2019-07-16 11:13:5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독서 문화 확산 위해…8월1일~9월15일 독후감 접수 -
▲ 처인성 전국독서감상문대회
[용인=오왕석 기자]용인시는 책 읽는 분위기를 확산하기 위해 전 국민을 대상으로 ‘제3회 처인성 독서감상문대회’를 연다고 16일 밝혔다.

이는 1994년부터 관내 독서문화를 장려하기 위해 개최해 온 대회로 2017년부터 참가 대상을 전 국민으로 확대한 것이다.

처인구 남사면 대몽항쟁 유적지인 ‘처인성’은 첫 대회부터 수상작품집 이름으로 써왔는데 참가 대상을 확대하면서 대회 명칭으로도 사용하고 있다.

대상 도서는 시가 2019 올해의 책으로 선정한 ‘열두 발자국’, ‘알사탕’ 등 20여권이다. 도서 목록은 시 도서관사업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참여를 원하는 사람은 이들 대상 도서 중 1권을 읽고 초등학생은 200자 원고지 5매 이상, 청소년은 10매 이상, 일반인‧군인‧지식정보 취약계층은 19매 이상의 독후감을 작성해 이메일(ylib@korea.kr)로 제출하면 된다.

접수 기간은 8월1일~9월15일이며 응모작 가운데 내용이해, 감정표현, 문장력 등을 기준으로 우수작을 심사해 10월4일 시 도서관사업소 홈페이지를 통해 수상자를 발표할 예정이다.

대상 1명, 최우수상 6명, 우수상 10명, 장려상 14명 등 총 31명을 선정해 용인시장상과 10만~100만원의 상금을 수여할 계획이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